상단여백
HOME 오락/비사벌장터
경남도, 벼 재해보험 가입 집중 홍보!농가가 ha당 3만원 부담하면 자연재해 및 병충해 보장
비사벌경남뉴스 | 승인 2017.05.26 17:36

경남도는 자연재해에 대비하여 농가의 경영불안을 해소하고 안정적 농업 경영을 지원하기 위한 벼 재해보험 가입을 29일부터 집중 홍보한다고 밝혔다.

벼 재해보험은 타 농작물에 비해 보험료가 적은 반면 자연재해에 병충해까지 보장하는 상품임에도 불구하고 최근 4년간 거대재해가 없어 농가의 재해보험 가입에 대한 인식은 낮아진 반면, 가뭄과 폭염 등 이상기후로 인한 경영위험은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벼 재해보험은 4,000㎡(1,210평)이상 벼를 재배하는 농업인 또는 농업법인이 6월 9일까지 지역농협과 품목농협에서 가입할 수 있으며, 정부(농식품부, 도, 시·군)에서 보험료의 82% 정도를 지원하고 있어 농가는 18%만 부담하면 된다.

농가에서는 ha당 평균 3만원의 보험료를 내고 태풍, 우박, 집중호우 등을 비롯한 자연재해와 조수해(새나 짐승으로부터의 피해), 화재뿐만 아니라 실제로 피해 빈도가 높은 병해충(흰잎마름병, 줄무늬잎마름병, 벼멸구, 도열병) 피해까지도 보상받을 수 있다.

앞서 지난 23일 농림축산식품부, 도, 시군, 농업정책보험금융원, NH농협손해보험 관계자가 모인 가운데 개최된 ‘벼 재해보험 가입촉진 회의’를 시작으로, 2주간 시군 읍면동장, 지역농협 조합장, 들녘경영체, 쌀전업농이 벼 재해보험 가입률 향상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전략회의를 개최하였다.

이와 함께 29일부터 도내 전역에서 각종 영농교육과 기관회의 시 재해보험 개선사항 설명, 유선․문자․우편 등을 활용한 가입 독려, 읍면동 마을방송 수시 실시 및 반상회보 게재 등을 통해 농업인을 대상으로 보험가입을 집중 홍보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해 경남도에서는 벼 재해보험에 8,561농가에서 14,017ha를 가입하였고 태풍 차바, 병충해, 무사고환급 등으로 8,524농가가 18억4천1백만 원의 보험금을 받았으며, 이는 농가가 부담한 보험료 5억4백만 원의 3.7배에 해당하는 금액으로 실제 피해농가의 위기극복과 경영안정에 크게 기여하였다.

장민철 경남도 농정국장은 “벼의 경우 보험료 부담이 적고 자연재해는 물론 병충해 피해까지 보장되며, 올 여름 우리나라에 태풍 2개 정도가 영향을 줄 것으로 전망되므로 반드시 재해보험에 가입하여 예고 없는 각종 재해에 대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비사벌경남뉴스  newsline@gnnl.co.kr

<저작권자 © 비사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비사벌경남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고충처리제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경남 창녕군 창녕읍 옥만길 18  |  대표전화 : 055)532-0505  |  팩스: 055)532-0473
사업자등록번호 : 608-81-87983  |  등록번호 : 경남 아02351  |  등록일자 : 2015. 7. 2 (최초발행일자 : 2015. 7. 2)  |  발행일자 : 2017. 7. 24
발행인 : 조지영  |  편집인 : 오종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종식
편집부 : 055)532-0505  |   취재본부 : 055)532-0505  |  광고부 : 055)532-0505  |  이메일 : bsb2718@hanmail.net
Copyright © 2021 비사벌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